질문자  저는 친구들을 100퍼센트 믿을 수 있고, 제 마음을 다 줄 수도 있다고 생각했는데요. 제가 낯선 사람과의 싸움에 휘말리게 되어서 사고를 당했어요. 그런데 제가 믿었던 그 친구들이 저를 도와주지 않았어요. 저는 상처를 많이 받았는데, 그 친구들은 마치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은 것처럼 저를 대했습니다. 저는 그 친구들을 볼 때마다 마음이 아프고, 가끔 울화가 치밀기도 해요.

 

세상에 100퍼센트라는 게 존재할까요?

 

질문자는 자신의 친구들이 ‘100퍼센트 믿을 수 있는 친구, 마음을 다 줄 수 있는 친구라고 했는데 이 세상에 그런 친구는 없어요. 질문자가 그렇게 ‘100퍼센트 믿을 수 있는 친구라는 잘못된 생각을 했기 때문에 ‘1퍼센트 정도는 못 믿겠다싶을 때 그건 친구가 아니다라는 결론을 내린 거예요. 그래도 그 사람들은 99퍼센트짜리 친구인데 말이에요. 다른 데 가봐야 그만한 친구는 없어요. 그러니까 이 문제는 질문자가 100퍼센트를 고집해서 생긴 문제예요.

 

여기 금반지가 있다고 해봅시다. ‘순금이냐?’ 하고 확인해보니 순금은 아니고 99퍼센트 금이다.’ 하면 그럼 가짜네.’ 이렇게 결론을 내리는 것과 같은 거예요. 그런데 99퍼센트면 순금에 가까워요, 안 가까워요?

 

 질문자  가까워요.

 

그런데 99퍼센트 금을 가짜라며 버릴 거예요? 그러니까 질문자가 100퍼센트를 고집하니까 1% 때문에 가짜라고 불만을 갖는 거예요. 그런데 질문자는 막상 그것을 버리고 나면 나중에 아까워하게 될 거예요. 어디 가서 99%짜리를 찾기도 쉽지 않으니까요. 어떻게 할래요? 질문자는 100%가 아니고 99%라서 상처를 입었는데, 사실 99%만 되도 굉장한 건 줄 알고 그냥 가지고 있을래요? 아니면 100%가 아니니까 갖다버릴래요?

 

 질문자  갖고 싶은데, 마음에 약간 화가 올라와요.

 

화가 올라오는 건 그 친구 때문이에요? 질문자가 100%라는 잘못된 생각을 했기 때문이에요?

 

 질문자  제가 잘못된 생각을 했기 때문이에요.

 

만약 질문자가 결혼을 하게 된다면 질문자의 남편은 100% 믿을 수 있는 사람일까요? 그저 남보다는 조금 더 믿을 만한 사람일까요?(모두 웃음)

 

 질문자  남보다 조금 더 믿을 만한 사람이겠지요.

 

. 그러니까 남보다 조금 더 믿을 수 있다고 생각해야지 ‘100퍼센트 믿을 수 있다고 생각하면 그건 잘못된 생각이에요. 이 세상에 100퍼센트라는 건 존재하지 않습니다. 물질에도 100퍼센트라는 건 존재하지 않아요. 소위 퍼펙트 perfect’라는 건 없습니다.

 

보통 우리가 ‘1미터라고 말하지만 실제 1미터가 존재합니까? 99.99 센티미터거나 100.001 센티미터를 우리가 편의상 1미터라고 하는 것입니다. 그렇기 때문에 정확히 말하자면 비교적 1미터에 가까운이라고 해야 됩니다. 이런 걸 수학에서는 근사치라고 하지요. 그리고 예를 들어 좋은 일을 하면 100퍼센트 좋은 일이 생긴다.’ 이런 걸 기계론적 인과율이라고 하는데, 그런 일은 없습니다.

 


내가 상대를 믿었다고 상대도 반드시 나를 믿을까요?

 

그러면 내가 상대를 칭찬했을 때 상대가 나를 칭찬할 확률이 높을까요? 내가 상대를 비난했을 때 상대가 나를 칭찬할 확률이 높을까요?

 

 질문자  제가 상대를 칭찬했을 때요.

 

그런데 내가 상대를 칭찬한다고 상대도 반드시 나를 칭찬합니까?

 

 질문자  아니요.

 

. 그런데 지금 질문자는 그렇게 오해하고 있잖아요. ‘내가 너를 칭찬하면 너도 반드시 나를 칭찬해야 된다. 내가 너를 믿으니 너도 반드시 나를 믿어야 된다.’ 그건 잘못된 생각이에요. 이 세상은 그렇게 돌아가지 않습니다. 내가 상대를 믿으면 내가 상대를 안 믿을 때보다 상대도 나를 믿을 확률이 조금 더 높아질 뿐이에요. 마찬가지로 내가 상대에게 좋은 말을 하면 내가 상대를 비난했을 때보다는 상대도 나에 대해 좋은 말을 할 확률이 조금 더 높을 뿐이에요. 우리가 인생을 살 때 확률이 높은 쪽으로 가야 할까요, 낮은 쪽으로 가야 할까요?

 

 질문자  높은 쪽이요.

 

. 그래도 질문자는 동네 깡패보다는 그 친구들을 조금 더 믿잖아요? 그렇지요?

 

 질문자  예.

 

그래요. ‘그래도 다른 사람들보다는 그 친구들이 조금 낫다고 생각해보세요.

 

 

“100%를 고집하기 때문에

99%의 소중함을 놓치게 됩니다.”

 

 

 


더 자세히 읽고 싶으시다면?

원문보기 
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  1. 이전 댓글 더보기
  2. 북한산 2017.04.06 11:16 신고

    너무도 분명하게 쉽게 정리를 해주시니 감사합니다. 머리가 맑아졌어요

  3. 그맘알아요 2017.04.06 14:42 신고

    저도 학창시절 비슷한 일을 격었어요.
    한창 친구가 좋고, (피붙이 빼고)
    친구가 세상의 전부인 것 같고
    마치 변할 리 없을 것 만 같고...
    같은 맘이면 좋겠지만 실상은 힘들데요...
    힘내요~~!!

  4. 파랑새 2017.04.06 15:34 신고

    아~
    감사합니다.
    99.9%

  5. 2017.04.06 16:38 신고

    싸움은 언제나 맞다이 혹은 독고다이로 쪼개야 후자괴감이 안생겨요
    친구들만 믿고 설치면 박근혜 되는 거에요

  6. 수건강아지 2017.04.06 18:22 신고

    친구..대부분 서로의 이익으로 만나는 인간관계입니다. 어려울때 도와줄친구 대부분없어요.

  7. 상록수 2017.04.06 18:30 신고

    감사합니다

  8. 모모 2017.04.06 19:14 신고

    그래도 남보다 조금은 더 내편이 있으니 다행이네요
    당연히 부족함이 있음을 알고 받아들이겠습니다

  9. 2017.04.06 22:57 신고

    100프로로 고집해서 소중한 사람을 잃어 었네요ㅠ감사합니다♡♡♡

  10. 쩡이 2017.04.06 23:35 신고

    백프로를 고집하던 옛날이 생각나네요 스님덕분에 99%를 잃지않고 잘 살고 있답니다 항상 고맙습니다

  11. 윤뚱 2017.04.07 07:07 신고

    스님 말씀이 참으로 위로가 되고 감사한 마음입니다

  12. 윤뚱 2017.04.07 07:07 신고

    스님 말씀이 참으로 위로가 되고 감사한 마음밉니다

  13. 레몬밥 2017.04.07 09:05 신고

    왜. 질문자를 100%로 규정하는지 모르겠네요.
    제가보기에 저 친구들은 50%도 안되보입니다.

  14. 정영숙 2017.04.07 14:25 신고

    눈물나게 감동입니다.
    스님의 지혜로운 말씀에 감사합니다

  15. 방울이 2017.04.07 14:37 신고

    100%는 없다
    근사치가 있을뿐이다~~
    저도 그런 어리석은 생각에 빠져 있었습니다
    감사합니다

  16. 맑음 2017.04.07 16:18 신고

    남보다 조금 낫기만 하면 다행이다 라고 생각하면 아무 문제가 없네요. 고맙습니다~

  17. 겸뎅이겅주 2017.04.07 16:30 신고

    감사합니다 믿음 때문에 혼란이 왔었는데 치유가되네요

  18. 아이엠부디스트 2017.04.07 16:56 신고

    깊이를 알수없는 혜안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스승님

  19. 도리 2017.04.07 18:41 신고

    퍼팩트라는 단어를 좋아했어요..
    이제는 그것에 집착을 놓습니다.
    99%의 소중함을 놓치지 않으려구요..

  20. 행복 2017.04.14 06:30 신고

    세상에는 100% 는 없군요 .
    그게 세상이네요 ㅎㅎ
    감사합니당

  21. ㅇㅇ 2017.05.25 22:59 신고

    때론 그 1퍼센트가 나머지 99퍼센트를 뒤엎어버리기도 하죠..... 100번중에 99번 잘하다가 1번 못하면 깨지는게 인간관계입니다^^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